기사 본문

일본 AV 배우 시미켄이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라온 이유

    • • 청원인 “일본 등과 같이 포르노 제작이 합법화된 국가에서도...”
    • • 청원인 “TV 광고 모델로 발탁하는 것은 유래 없는 일”
    청와대 국민 청원에 일본 AV 배우 시미켄에 대한 내용이 올라왔다.

    지난 13일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에는 '일본 AV(야동) 배우의 한국 광고 금지 청원합니다' 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청원인은 "최근 한 게임회사가 일본 AV(야동) 배우를 광고모델로 발탁했다"고 입을 열었다.

    유튜브, 시미켄TV

    청원인은 "'형 알지?'로 시작하는 이 광고는 포털사이트 메인, TV, 영화관, 유튜브 등 모든 연령층이 볼 수 있는 공간에서 보여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청원인은 "일본 등과 같이 포르노 제작이 합법화된 국가에서도 야동 배우를 TV 광고 모델로 발탁하는 것은 유래 없는 일"이라고 말했다.

    청원인은 "대한민국 광고 심의가 이렇게 허술한 곳이였나요?"라며 "광고를 보고 불쾌한 어른들은 물론, 유아동들의 성가치관에도 큰 영향을 줄 수 있는 일본 야동 배우의 광고를 당장 금지해달라"고 주장했다.

    청와대 국민청원

    이 청원은 현재 6000명 동의를 받았으며 커뮤니티 중심으로 화제가 되고있다. 

    청원을 본 커뮤니티 이용자들은 "별게 다 불편하네 진짜 ㅋㅋㅋㅋㅋ", "전 연령 무작위로 나갈 광고는 아니라고 보는데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현덕 기자 khd9987@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